사랑

< Back to love

만 옆에 자리 잡은 멜버른

화창한 날에는 책을 닫고 밖으로 나가보세요. 여름에 해변으로 놀러 가는 것은 호주의 오랜 전통 중 하나입니다. 멜버른에서 조금만 나가면 시원한 바닷물에 몸을 적시고 천연 그대로의 해변에서 태닝을 즐길 수 있습니다. 아니면 둔치에서 인라인 스케이트를 타거나, 바다 카약을 즐기거나, 세인트 킬다 해변의 백사장에서 독서를 즐기며 당일치기 휴가를 즐길 수도 있습니다.